본문 바로가기

분류 전체보기52

알레르기와 피부 자극의 차이점 알레르기와 피부 자극 화장품 성분에 대한 위험성을 알아볼 때 중요하게 여기는 척도 중 하나가 있습니다. 그것은 바로 알레르기(Allerge)입니다. 알레르기는 항원 항체 반응으로 특정 항원에 면역계가 과다하게 반응하는 것을 의미합니다. 이와 같이 알레르기는 항원이 일으키게 됩니다. 이러한 항원(antigen)은 사진과 같이 무섭게 생겼을 것이라고 생각하실지도 모르겠지만, 실제로는 굉장히 안전해 보이는 것들도 포함되어 있습니다. 꽃가루처럼 흔히 접할 수 있는 것들, 동물의 털, 먼지, 혈당량을 낮춰준다고 알려져 있는 성분인 인슐린(insulin), 젤리를 만드는 등 식품에서 자주 쓰이는 젤라틴(Gelatin)도 이 항원의 예시에 해당합니다. 그렇다면 여러분은 화장품을 사용할 때 피부에 붉은 반점이 올라오거.. 2021. 8. 9.
화장품의 노란색 기적, 레티놀(retinol) 여드름이 신경 쓰이는 분은 레티놀이라는 성분을 이미 알고 계실지도 모릅니다. 또한 여드름 케어를 위해 많은 화장품을 찾아보신 분들도 레티놀이라는 성분을 알고 계실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실제로 레티놀은 항산화 작용을 하고 피부에 미치는 효과가 생각보다 강하기 때문에 여드름 피부 전용 화장품에 주로 사용되고는 하는 제품입니다. 그럼 지금부터 레티놀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합시다. 레티놀(Retinol) 레티놀이 들어간 화장품은 거의 무조건 '노란색'을 띠게 됩니다. 이는 레티놀 자체가 노란색 성분이기 때문입니다. 또한 레티놀은 지용성 성분입니다. 그래서 레티놀이 들어간 화장품을 발랐을 때에는 거의 대부분이 번들거리거나 기름진 느낌을 부여합니다. 이런 번들번들한 기름과 같은 느낌은 소비자들이 굉장히 꺼려하는 제형.. 2021. 8. 7.
계면활성제 - 자연물을 원료로 해서 순한 유화제 화장품 성분을 두려워하는 사람들 화장품에 쓰이는 성분들은 대부분 화학적인 공정을 거쳐서 만들어지기 마련입니다. 그래서 사람들은 이 부분에 대해서 굉장히 불안해하는 경향이 있습니다. '화학'이라는 단어만 들어가면 나쁜 성분이지 않을까 의심하는 '케미포비아(chemiphobia)' 때문입니다. 케미포비아는 화학을 뜻하는 영어 단어인 chemical과 공포증을 의미하는 영어 단어인 phobia의 합성어입니다. 그러므로 케미포비아는 화학과 관련된 것에 대한 공포증이라는 의미입니다. 계면활성제라는 단어 자체에 부정적인 느낌을 받는 사람도 많이 있습니다. 그런 공포감을 조금은 덜어줄, 친환경적인 '옥수수'에서 추출한 계면활성제를 소개해드리려고 합니다. 순한 성분의 계면활성제(유화제) 솔비탄아이소스테아레이트(소르비탄.. 2021. 8. 5.
피부 노화를 억제하는 화장품 성분들 피부 노화를 억제하고자 하는 것은 굉장히 많은 사람들이 관심을 가지고 있는 부분 중 하나입니다. 이번에는 이렇게 피부 노화를 억제하는 화장품 성분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콜라겐(Collagen)과 엘라스틴(Elastin) 제 블로그 글을 많이 보신 분이라면 분명 아실 것이라고 생각하는 내용입니다. 콜라겐과 엘라스틴은 우리 피부의 진피층에 존재하는 단백질로, 피부의 '뼈대' 역할을 수행합니다. 이것은 굉장히 중요한 역할로, 이 역할에 지장이 생기면 우리 피부는 뼈대가 사라지게 되어 점차 탄력이 줄어들고 장기적으로는 주름이 생기게 되는 주요 원인이 됩니다. 그러므로 우리는 콜라겐과 엘라스틴을 피부에 발라주어 이를 해결해주고자 하는 것입니다. 실제로 스킨, 로션, 샴푸 등 굉장히 다양한 화장품에 '콜.. 2021. 8. 4.